韩语辅导热招
您的位置:外语教育网 > 韩语 > 韩语阅读 > 正文

不惜一战?(1)

2006-06-29 17:38   来源:허문명, Donga       我要纠错 | 打印 | 收藏 | | |

일전불사?

영화 한반도 시사회가 열린 26일 오후 서울 종로 서울극장 앞은 한 마디로 대성황이었다. 상반기에만 50여 편이 쏟아져 나온 유례없는 한국 영화 다산의 시대에 한 편 시사회가 이렇게 많은 인파를 모으기는 실로 오랜만이었다. 순제작비 100억 원을 쏟아 부은 블록버스터이자 상반기 한국 영화의 부진을 씻어줄 기대작이라는 소문 때문이기도 했지만 지난 10여 년 충무로 파워 맨으로 자리 매김 해 온 강우석 감독에게 보내는 영화인들의 애정이 보였다. 시사회 전 무대인사도 들뜬 분위기였다.

차인표가 자신을 영화계의 안정환이라고 하자 강 감독은 배우들이 연기보다 말을 더 잘해요라고 받아쳤다. 그리곤 차인표 옆 조재현을 가리키며 연기 잘 한다고 캐스팅했는데, 아니더라구요. (그의) 연기가 좋았다면 전적으로 연출력 덕분입니다라는 말로 좌중을 웃겼다. 관객들의 왁자한 박수와 웃음으로 시작한 영화 한반도는 그러나, 아쉽게도 참을 수 없는 무거움의 영화였다.

민족주의와 반일이라는 당초의 주제 의식을 몰랐던 바는 아니지만, 영화를 보는 내내 머리를 짓누른 무거움의 정체가 단지 주제 때문이 아니라 주제를 어떻게 풀어내는가하는 문제였기에 더 답답했다. 영화 실미도의 1000만 흥행기록을 세우며 한국 영화사에 숱한 재미있는 작품들을 만들어 온 강 감독의 영화에서 영화라는 장르가 그 어떤 것을 주장해도 잃지 말아야 할 기본이 즐거움이라는 것을 확인받는 것은 새삼스러움을 넘어 당혹스러웠다.

한반도의 배경은 가상의 가까운 미래. 남북관계의 개선으로 경의선 철도 개통이라는 역사적 이벤트가 열리지만, 일본이 1907년 대한제국과 맺은 조약을 근거로 경의선 운영에 관한 모든 권한이 자기네 나라에 있다며 철도를 개통하면 차관 약속과 각종 기술 제공을 해주지 않겠다며 딴지를 건다.

일본과 맞서 싸울 생각으로 골머리를 앓던 대통령(안성기)은 조약문서에 찍힌 도장이 고종이 은밀하게 만든 가짜 국새여서 효력이 없다는 재야 사학자(조재현)의 주장에 동조하고 마침내 직권으로 진짜 국새를 찾기 위한 위원회를 만들어 반전을 도모한다. 반일외교주의자인 대통령에 맞서 국새 무용론을 펼치며, 무대뽀식 외교에 맞서 현실적 외교 협력을 주장하는 총리(문성근)와 국가정보원 서기관(차인표)의 활약이 교직된다.

한일관계라는 민감한 국제문제를 청와대국정원이라는 가장 강한 제도권 공간 속 엘리트 리더들의 세계관을 한 축으로 하고 재야 사학자라는 비 제도권 주인공의 맞대응을 또 다른 한 축으로 녹여 낸 상상력이나 일촉즉발의 한일 해상전 같은 스케일에서는 경계를 허물며 자유자재로 넘나드는 강 감독 특유의 자신감, 호쾌함이 느껴졌다.

그러나 문제는 디테일이었다. 2시간 반이라는 긴 러닝타임 동안 인물들이 내뱉는 대사들은 드라마 속에 녹아들지 않고 마치 선전 선동의 언어처럼 파편화되어 부서졌다. 말의 난무가 문제가 아니라 비현실적 상황에 따른 단선적인 캐릭터의 묘사가 문제였다. 대통령의 캐릭터는 너무 완고해서 박제된 듯 했다. 합리적이고 냉철한 시각을 견지했다가 나중에는 수단 방법을 가리지 않는 음모가가 되어 버리는 총리의 캐릭터도 종잡을 수 없었다.

국새 하나로 한일관계가 좌우된다는 설정도 거칠고 여기저기 장치한 계기들 역시 현실성이 없다 보니 배우들의 대사는 느끼는 언어가 아닌 주장하는 언어가 되어 버린 것. 현 시점과 대비되는 100여 년 전 명성황후 시해나 고종의 묘사도 학술적 진위 여부를 떠나 긴박하게 겹치지 못했다.

영화는 직설적인 투사의 언어가 아니라 은유적인 감성의 언어가 지배하는 예술장르이지만, 강 감독은 기존 영화들에서 독특한 직설 미학을 보여줬다. 하지만 한반도는 이전 그의 영화들과는 분명 다른 지점에 서 있다. 7월13일 개봉. 15세 이상.

[1][2]
相关资讯:
网站导航:
 四六级 指南 动态 经验 试题 资料  托福 指南 动态 经验 留学 备考
 雅思 指南 动态 机经 经验 辅导  公共英语 指南 动态 备考 试题 辅导
 日语 就业 辅导 留学 考试 报考  法语 资料 文化 考试 留学 辅导
 韩语 入门 口语 阅读 留学 文化  西语 辅导 资料 考试 留学 风采
韩语零起点
200元/门
讲解基础知识,全面提升水平
课时数:20课时
实用韩语
100元/门
精讲会话词汇,打通听说障碍
课时数:5课时
初级韩语口语
200元/门
精讲日常会话,突破口语障碍
课时数:20课时
中级韩语口语
200元/门
强化口语学习,提高表达能力
课时数:25课时

外语教育网(www.for68.com)是北京东大正保科技有限公司(CDEL)旗下一家大型外语远程教育网站,正保科技成立于2005年7月,是国内超大型外语远程教育基地,上榜“北京优质教育资源榜”--“百万读者推崇的网络教育机构”。


公司凭借雄厚的师资力量、先进的网络视频多媒体课件技术、严谨细致的教学作风、灵活多样的教学方式,为学员提供完整、优化的外语课程,既打破了传统面授的诸多限制,发挥了网络教育的优势,也兼顾面授的答疑与互动特点,为我国培养了大量优秀的外语人才。


为了满足学员学习不同语种、不同阶段的学习需求,网站开设了包括考试英语、行业英语、实用口语以及小语种在内的百余门语言学习课程,涵盖英语、日语、韩语、俄语、德语、法语、西班牙语、意大利语、阿拉伯语等主要语种,供学员自由选择。此外,网站还拥有各类外语专业信息和考试信息20余万条,是广大学员了解外语类考试最新政策、动态及参加各语种培训的优质网站。


北京东大正保科技有限公司成立于2000年,是一家具备网络教育资质、经教育部批准开展远程教育的专业公司,为北京市高新技术企业、中国十大教育集团、联合国教科文组织技术与职业教育培训在中国的唯一试点项目。


公司下属13家行业远程教育网站,业务涵盖了会计、法律、医学、建设、自考、成考、考研、中小学、外语、信息技术、汉语言教学等诸多领域,拥有办公面积8000多平米,员工近千人,公司年招生规模达270万人。由于正保远程教育(China Distance Education Holdings Ltd., CDEL)在中国互联网远程教育行业内的绝对优势和强大影响力,正保教育模式一直被广大投资人所追捧。2008年7月30日,公司在美国纽约证券交易所正式挂牌上市(股票交易代码:DL),是2008年唯一一家在美国纽交所上市的专业从事互联网远程教育的中国企业。


版权声明
   1、凡本网注明 “来源:外语教育网”的所有作品,版权均属外语教育网所有,未经本网授权不得转载、链接、转贴或以其他方式使用;已经本网授权的,应在授权范围内使用,且必须注明“来源:外语教育网”。违反上述声明者,本网将追究其法律责任。
  2、本网部分资料为网上搜集转载,均尽力标明作者和出处。对于本网刊载作品涉及版权等问题的,请作者与本网站联系,本网站核实确认后会尽快予以处理。
  本网转载之作品,并不意味着认同该作品的观点或真实性。如其他媒体、网站或个人转载使用,请与著作权人联系,并自负法律责任。
  3、本网站欢迎积极投稿
  4、联系方式:
编辑信箱:for68@chinaacc.com
电话:010-82319999-2371